삼성전자, 업계 최고 광효율 '235lm/W' 지원 LED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업계 최고 광효율 '235lm/W' 지원 LED 출시

삼성전자는 광효율 235lm/W를 지원하는 발광다이오드(LED) 패키지 'LM301B EVO'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신제품이 1와트(W)당 235루멘(lm. 빛의 밝기를 나타내는 단위)을 지원해 업계 최고 수준의 광효율을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이 LED를 조명에 적용하면 유럽 에너지효율 등급 표시 규정인 ErP(Energy-related Products) 최고 등급 기준(210 lm/W 이상)을 충족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독자 설계한 플립칩(금속 와이어를 사용하지 않고 전극 패턴을 이용) 기술로 LED칩에서 발생하는 열을 효과적으로 방출하며, LED칩을 둘러싼 몰드 내부에 반사체 구조를 적용해 빛이 외부로 퍼지는 광손실을 줄였다고 설명했다. 또 형광체를 최적으로 배합해 광효율을 높이면서 실내에서 자연스러운 색을 구현할 수 있게 했다고 덧붙였다.

크기는 가로 3.0㎜, 세로 3.0㎜다. 3030 패키지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돼 일반 제품부터 프리미엄 조명기구까지 다양한 제품에 적용할 수 있다. 김언수 삼성전자 LED사업팀 전무는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고객사에 고부가가치 LED 광원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윤건일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