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화웨이 “5G는 속도가 아니라 새로운 경험과 가치 제공이 핵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화웨이 “5G는 속도가 아니라 새로운 경험과 가치 제공이 핵심”

“5세대(5G) 이동통신은 단순히 빠른 속도가 아니라 소비자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는 데 의미가 있다.”

라이언 딩 화웨이 이사회 임원 겸 캐리어비즈니스그룹 사장은 MWC 2021에서 “지속적 5G 혁신은 통신사, 정보통신기술(ICT) 산업과 세계 경제에 보다 많은 가치를 제공하고 모든 산업의 미래를 밝힐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라이언 딩 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은 디지털 경제가 글로벌 경제 원동력이 되는 뉴노멀 시대를 열었다”며 “5G 시대에서 ICT 인프라는 디지털 경제 핵심 기반이라 통신사 역할이 중요하고 ICT 가치는 통신산업을 넘어 글로벌 경제 전체를 바꾸고 있다”고 역설했다.

이어 5G가 빠르게 개발되는 국가에서 이통사 매출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중국 사례를 소개했다.

라이언 딩 사장은 “중국에선 18개월 만에 82만개 이상 5G 기지국이 설치됐고 중국 이통사 1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5%, 순이익은 5.6% 증가했다”며 “5G가 주도하는 급속한 디지털 인프라 발전은 향후 5년 안에 중국 경제에 1조9000억유로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한국과 유럽에서도 중국과 같은 양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라이언 딩 사장은 5G 시장에서 성공하기 위한 단계별 시나리오도 제시했다.

고부가가치 분야, 주요 시나리오 그리고 잠재 고객에 대한 정확한 분석을 기반으로 한 네트워크 계획과 투자를 토대로 5G 구축, 5G 사용자 수를 빠르게 늘리고 가치 중심의 유연한 가격 모델을 소비자에게 제시하는 것이다.

라이언 딩 사장은 화웨이 5G가 성공한 요소로 최고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네트워크를 손꼽았다.

그는 “화웨이는 가볍고 강력하지만 에너지 소비가 적은 대용량다중입출력장치(Massive MIMO)를 비롯한 2.1㎓와 3.5㎓ 장점을 결합해 업링크 수용력과 내부 커버리지를 높인 5G 슈퍼 업링크(5G Super Link) 솔루션 등을 제공한다”고 소개했다.

최호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