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광동제약 'AI 생수 간편 주문 서비스' 출시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구준모 광동제약 생수사업본부 본부장(왼쪽)과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 본부장.
<구준모 광동제약 생수사업본부 본부장(왼쪽)과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 본부장.>

KT가 광동제약과 '인공지능(AI) 생수 간편 주문 서비스' 론칭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AI 생수 간편 주문 서비스는 KT 음성인식과 개인화 AI 기술, 주소 정보를 활용해 기가지니 음성명령으로 제주 삼다수를 주문할 수 있고, 고객 소비 패턴을 예측해 미리 생수 구매시점을 음성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다.

양사는 KT AI 빅데이터 기술과 광동제약 유통력을 활용, 제주 삼다수 전용 기가지니 'AI 생수 간편 주문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고, 신규 서비스 마케팅도 협력할 예정이다.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장(상무)은 “생수 유통분야 선두주자 광동제약과 협력해 AI 간편주문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며 “최근 출시한 기가지니3 AI의 향상된 기술력을 다양한 상품 영역으로 확대, 고객이 AI로 편리하게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