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홈푸드, 축육부문 신설...강동만 대표 선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동원홈푸드, 축육부문 신설...강동만 대표 선임

동원그룹이 수산업에 이어 축산업까지 사업영역을 본격적으로 확대한다. 동원그룹은 계열사인 동원홈푸드 산하에 축육부문을 신설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하고 대표에 강동만 동원F&B 영업본부장(전무이사)을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동원홈푸드 축육부문은 기존 동원홈푸드 금천사업부와 최근 동원그룹이 인수한 축산기업 세중이 통합돼 새롭게 발족한 사업 부서다. 동원홈푸드는 축육부문을 통해 지난해 기준 연매출 5500억원의 축산물 사업을 올해 연매출 8000억원 규모까지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금천사업부는 동원홈푸드가 2015년 합병한 국내 최대 기업간거래(B2B) 축산물 온라인 유통업체인 금천을 전신으로 하는 사업부다. 정육점, 식당, 도매업체 등에 한우, 한돈, 수입육 등 100여개 축산물을 판매하고 있다. 금천사업부는 동원홈푸드 합병 이후 연평균 25% 매출 성장률을 기록하며 빠르게 성장했다.

동원홈푸드는 이번 조직개편으로 축육부문을 비롯해 △식자재 유통과 조미식품 생산을 전담하는 '식재·조미부문' △단체급식과 외식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FS·외식부문' △온라인 장보기 마켓 더반찬&을 운영하는 '온라인사업부문' 등 총 4개 사업영역을 영위하게 됐다.

강동만 대표는 “동원그룹은 이번 축육부문 출범으로 기존 수산물 사업에 이어 축산물 사업까지 강화하며 필수 영양소인 단백질을 종합적으로 책임지는 기업으로 도약하게 됐다”며 “오프라인, 온라인, 온·오프라인연계(O2O) 플랫폼 등 다양한 경로에서 제품과 서비스를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토털 프로틴 프로바이더'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효주기자 phj2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