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오는 10월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발사된 후 내년에 달 궤도선을 쏘아 올릴 예정인 가운데 우주 탐사에 대한 기대감이 부풀어 오르고 있다. 대전 유성구 한국항공우주연구원에서 연구원들이 조립을 마친 달 궤도선 비행 모델에 다층박막단열재(MLI)를 장착하고 있다. 달 궤도선은 다음 달 10월부터 우주 궤도환경 시험을 실시하며, 내년 8월께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을 이용해 우주로 향한다.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우주 탐사 첨병 '달 궤도선' 순조롭게 착착

대전=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