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로보틱스, 스마트 로봇휠체어 '로보휠' 출시

카이로보틱스가 출시한 스마트 로봇휠체어 로봇휠 사진=카이로보틱스
<카이로보틱스가 출시한 스마트 로봇휠체어 로봇휠 사진=카이로보틱스>

사물인터넷(IoT) 하드웨어 전문 카이로보틱스(대표 유지곤)가 교통약자용 스마트 로봇 휠체어 '로보휠'을 출시했다.

로보휠은 다양한 연령대 교통약자와 장애인이 기존 전동휠체어를 이용하며 겪었던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IoT, 로봇, 휠체어를 접목한 퍼스널 모빌리티다.

전체 폭 59㎝의 컴팩트한 크기로 좁은 공간을 통과할 수 있으며, 옴니 디렉셔널 휠과 자이로 센서를 이용해 둔덕 장애물을 효과적으로 극복할 수 있다.

삼성SDI 고방전 리튬이온 교체식 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38㎞ 주행이 가능하다.

무선조종 컨트롤, 오토매틱 폴딩, 크루즈 컨트롤, 초보자 모드, 인텔리전트 컨트롤러, 전자브레이크, 브러쉬리스 듀얼모터, 듀얼 서스펜션, IP54 생활방수, 스마트앱을 지원해 사용자 편의성도 높였다.

특히 원터치 방식 배터리팩은 장거리 운행 시 빠른 교체는 물론 항공기 탑승 시 간편하게 분리해 기내 반입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카이로보틱스는 1일부터 로보휠 출시기념 프로모션으로 예약판매 참여 고객에게 수명이 다한 배터리셀을 새것으로 교환해주는 배터리 무상교환권을 제공한다.

유지곤 대표는 “고령화 사회,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등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기존 전동휠체어 불편을 해결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의 출현 및 시장 확대가 기대되는 시점”이라며 “좁은 편의점 진열대, 마트 무빙카트나 계산대, 화장실 문 등 교통약자 이동생활 영역을 확장하는 제품으로 교통약자 편의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이인희기자 leei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