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네시온, 지자체와 보육시설에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 기부

사진 왼쪽부터 김문섭 엠플 대표, 박겸수 강북구청장, 정동섭 휴네시온 대표
<사진 왼쪽부터 김문섭 엠플 대표, 박겸수 강북구청장, 정동섭 휴네시온 대표>

정보보안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휴네시온(대표 정동섭)은 새해를 맞아 어려운 이웃과 도움이 필요한 시설에 후원금을 전달했다.

회사는 강북구, 군포시, 안동시, 여주시, 이천시 등 지자체 5곳에 파트너사와 함께 총 15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번 후원은 엠플, 다원에스아이, 링크넷코리아, 핌 등 휴네시온 파트너사의 제안으로 처음 시작했다.

또 회사의 사회적 기부에 동참을 희망하는 임직원들도 기부에 함께 참여, 아동보육시설에 1300여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휴네시온은 2017년부터 아동보육시설 등 사회복지단체에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정동섭 휴네시온 대표는 “최근 모두가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 따뜻한 희망을 전하고 싶어 회사와 임직원, 파트너사까지 함께 마음을 모았다”면서 “앞으로도 회사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나눔 경영을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휴네시온은 파트너사와 동반성장을 실천하기 위해 상생협력기금, 제품 개선 참여 포상제도, 자원공동활용, 경영지원 등 다양한 혜택과 지원을 강화한 파트너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