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필리핀에 7449억 규모 원해경비함 6척 공급

[사진= 한구조선해양 제공]
<[사진= 한구조선해양 제공]>

한국조선해양은 필리핀 국방부와 총 7449억원 규모 원해경비함 6척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주 경비함은 배수량 2400톤, 길이 94.4m, 폭 14.3m, 최대속력 22노트(약 41㎞/h), 순항속력 15노트(약 28㎞/h)다. 5500해리(1만190㎞) 항속거리로 장시간 작전 수행이 가능하다. 76㎜ 함포 1문과 30㎜ 부포 2문을 탑재하고, 헬기 및 무인기 운용이 가능하다.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건조돼 2028년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현대중공업은 함정 분야 해외 시장 진출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다.

계약식에는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부회장과 남상훈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본부장,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남상훈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본부장 부사장은 “다양한 유형의 함정을 개발하고 수출한 경험이 결실을 맺게 돼 기쁘다”면서 “사업 다각화와 함께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기술 중심 신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류태웅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