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SKT 2.0 시대 겨냥 신입 인재 채용 30일까지 진행

SK텔레콤, SKT 2.0 시대 겨냥 신입 인재 채용 30일까지 진행

SK텔레콤이 하반기 신입 인재 채용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채용 과정을 통해 선발하는 인원은 두자릿수 규모로 22일부터 30일 17시까지 지원 가능하다.

SK텔레콤은 기존 직무별 채용을 △서비스 △개발 △고객 △인프라 △스텝 등 5개 직군으로 통합해 선발한다. 지원 자격도 기존 보유 경력 3년 미만에서 경력 1년 미만으로 제한한다.

또한 기존 서류필기-면접 채용 순서의 틀을 탈피하고 필기 전형을 우선 시행한다. 필기 전형은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며 개발 직군은 코딩 테스트와 SKCT(SK종합역량검사) 심층 역량 검사를, 비개발 직군은 SKCT 인지, 심층 역량 검사를 응시하게 된다. 면접 전형은 1박2일 합숙으로 진행된다. 직무 역량, 지식, 도전, 협업, 창의, 열정 등을 고려한 종합적인 평가가 이뤄진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SK텔레콤은 입사한 신입사원이 합격한 직군 내에서 원하는 직무와 조직을 탐색하고 장기적 관점에서의 성장을 돕기 위해 교육 과정도 강화했다. 신입사원은 최대 20주에 걸쳐 회사에 대한 교육을 받고 직군 내에서 어떤 직무의 업무를 수행하고 싶은지, 어떤 커리어로 성장하고 싶은지 탐색 가능하다.

허준 SK텔레콤 탤런트 담당은 “도전을 즐기고 열정이 넘치는 우수한 젊은 인재들이 AI 회사로 혁신하는 SK텔레콤에 지원해 회사의 미래를 이끌어 갈 구성원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