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인사]현신균 LG CNS 부사장, 신임 CEO 선임

[LG 인사]현신균 LG CNS 부사장, 신임 CEO 선임

LG CNS가 신임 최고경영책임자(CEO)로 현신균 D&A(Data Analytics & AI) 사업부장(부사장)을 선임한 것은 갈수록 빨라지는 기술 변화와 대외 사업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 회사의 미래 성장 역량과 잠재력을 극대화하기 위한 포석으로 풀이된다.

현 대표는 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AI) 사업부를 이끌며 LG CNS의 DX 역량 제고를 견인했다. 앞으로 신임 CEO로서 DX 전문역량 중심의 사업 수행 체계를 더욱 고도화하고, 선택과 집중을 통해 DX시장 선도를 강력하게 추진할 전망이다.

기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고조되는 가운데 현 대표는 IT와 DX에 대한 지식과 통찰력을 바탕으로 LG CNS의 또 다른 미래 성장 동력 발굴도 본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 대표는 2010년부터 LG디스플레이에서 업무혁신 그룹장 전무를 역임하며 전사적인 IT 혁신을 주도했다. 2017년 LG CNS로 자리를 옮겨 최고기술책임자(CTO)와 D&A 사업부장 등을 맡았다. 앞서 글로벌 컨설팅 회사인 액센추어와 국제연합(UN), AT커니 등에서 혁신 전문가로 활동했다.

권혜미기자 hyemi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