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그랜드크로스 IP 신작 '데미스 리본'으로 게임명 확정

넷마블 데미스 리본 대표 이미지
<넷마블 데미스 리본 대표 이미지>

넷마블은 넷마블에프앤씨에서 개발 중인 '그랜드크로스' 지식재산권(IP) 기반 게임명을 '데미스 리본(Demis Re:Born, 구 그랜드크로스S)'으로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데미스 리본은 넷마블에프앤씨와 스튜디오 그리고(Studio Grigo)가 준비 중인 신규 IP 기반 게임이다. 한국과 일본 등 세계 각국 유명 크리에이터와 함께 제작하는 '그랜드크로스' 세계관 바탕의 수집형 RPG로 기획됐다.

넷마블 데미스 리본
<넷마블 데미스 리본>

넷마블은 게임 세계관과 감성을 구현하기 위해 정식 네이밍을 데미스 리본으로 확정했다. 데미스 리본은 이용자와 캐릭터가 교감하며 벌어지는 다양한 사건을 매력적으로 그려낼 예정이다. 화려한 그래픽과 감성적 요소를 배치해 몰입도 높은 콘텐츠를 제공한다는 목표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