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워라밸' 바람에 운동·교육·취미 상품 인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메프(대표 박은상)는 최근 요가, 영어학원, 음악학원 등 운동이나 교육, 취미 관련 상품 판매량이 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개인 여가 생활을 중시하는 고객이 늘면서 관련 상품군 수요가 동반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

지난 2월 한 달 '요가' 이용권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108.2% 늘었다. '피트니스' 이용권은 62.0%, '실내클라이밍'은 48.3% 증가했다. '필라테스'와 '수영강습' 이용권은 각각 30.2%, 13.2% 상승했다.

같은 기간 '영어학원' 수강권 매출은 작년 대비 905.8%, '중국어학원'은 702.2%로 크게 성장했다. 세부 품목으로 '화상영어' 이용권은 400.5%, '전화영어'는 307.2% 늘었고, '음악학원' 매출 증가율은 239.9%다.

실내에서 여가를 즐기는 패턴도 나타났다. '실내체험' 관련 상품 매출은 전년 대비 74.2% 늘었다. 실내스케이트장, 실내동물원, 힐링카페, 만화카페 등이 인기를 끌었다.

위메프 관계자는 “지난해와 비교해 운동이나 취미 활동을 즐기려는 고객 패턴이 뚜렷해졌다”면서 “다양한 기획전으로 다양한 취미 활동이나 운동 체험 특가상품을 소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메프 "'워라밸' 바람에 운동·교육·취미 상품 인기"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