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진입 중국 모바일게임 19% 증가, 연간 매출 74% 증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 진입 중국 모바일게임 19% 증가, 연간 매출 74% 증가

2017년 한 해 동안 한국 구글플레이에 출시된 중국산 모바일 게임 수가 전년대비 약 19% 증가했다.

3일 모바일 애드테크기업 아이지에이웍스에 따르면 2017년 한국 구글플레이에 출시된 중국산 모바일 게임 수는 총 136개다. 톱20에 진입한 중국산 게임 수는 2016년 11개에서 2017년에는 16개로 증가했다.

이들 게임 연간 총매출액은 74%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변화는 매출랭킹 톱20에 진입한 중국산 게임 중 6위~10위 중간급 게임 연간 매출액이 전년대비 292% 급증한 데 따른 결과다.

톱20에 진입한 중국산 게임별 연평균 매출액은 전년대비 20% 상승했다. 톱20 중국산 게임 중 연매출액 1위는 '소녀전선'이 차지했다.

장르별로 살펴보면 중국 역할수행게임(RPG)은 전년대비 46%에서 65%로 증가한 반면, 전략은 27%에서 13%로 감소했다.

출시게임 중 RPG 비중이 가장 많이 증가한 것은 해당 장르가 국내에 진출한 중국산 게임 중 가장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다는 학습효과 때문으로 풀이된다.

홍성민 아이지에이웍스 중국사업부장은 “성숙한 한국시장에서 게임 자체만으로는 경쟁력이 부족하며 데이터에 기반한 시장분석을 통해 현지화된 마케팅 전략을 펼치는 것이 필수”라고 설명했다.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