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션 "클린푸드 수요, 품목 별 최대 13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옥션은 최근 한 달(7월 6일~8월 5일) 클린이팅 관련 제품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품목 별최대 13배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해당 기간 오트밀·뮤즐리 씨리얼 판매량은 8배(740%) 이상 증가했다. 오트밀과 뮤즐리는 통귀리를 갈거나 압착시켜 만든 제품이다. 높은 섬유질과 포만감을 제공해 체중감량 식품으로 각광받는다. 마카다미아 및 피스타치오(36%), 캐슈넛(13%), 아몬드(11%), 호두(6%) 수요도 늘었다.

샐러드를 찾는 이들도 증가했다. 레드믹스, 그린믹스, 크리스피샐러드 등 소분 포장 샐러드 수요는 26% 늘었다. 시금치·미나리·엽채소(64%), 케일·녹즙채소(52%), 브로콜리·양상추(48%), 아보카도(42%) 등이 각각 두 자릿수 성장세를 보였다.

건과일 수요도 급증했다. 배(49%), 키위(26%), 사과(15%), 수박(6%) 등 제철과일은 물론, 건자두(41%), 건포도(26%), 건무화과(24%) 등 건조과일 판매량도 상승했다.

과일이나 채소 본연의 맛을 유지하고 영양소 손실을 최소화하는 소형 주방가전도 인기상품에 이름을 얼렸다. 진공블렌더(1111%), 초고속블렌더(46%), 쿡블렌더(1262%), 전동착즙기(128%), 식품건조기(12%) 등이 인기를 끌었다.

임학진 옥션 마트실 팀장은 “건강을 우선시하는 소비 트렌드가 자리잡으면서 '클린푸드'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여름철 건강과 다이어트를 위해 한끼 식사를 통곡물, 샐러드 등으로 대체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어 관련 수요는 지속 상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옥션 "클린푸드 수요, 품목 별 최대 13배↑"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