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IT-KAMCO 기업경영 정상화 지원 위해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8일 서울 강남구 캠코양재타워에서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한국자산관리공사(KAMCO) 기업경영정상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이 열린 가운데 정양호 KEIT 원장(왼쪽)과 문창용 KAMCO 사장(오른쪽)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8일 서울 강남구 캠코양재타워에서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한국자산관리공사(KAMCO) 기업경영정상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이 열린 가운데 정양호 KEIT 원장(왼쪽)과 문창용 KAMCO 사장(오른쪽)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과 한국자산관리공사(KAMCO)은 8일 서울 강남구 캠코양재타워에서 '기업경영정상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KEIT와 KAMCO는 기술력은 있지만 경영상 일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회생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소기업 기술력 분석과 금융지원, 인적·물적 네트워크 확보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KAMCO는 KEIT에게서 기술력이 우수한 회생 중소기업을 추천받아 신규자금 지원(DIP 금융) 등 회생기업 경영정상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신규자금 지원을 위한 기업평가 시 기술력 평가 항목 우대를 통해 KEIT가 추천한 기업에 대해서 우선 지원한다.

KEIT는 KAMCO에서 운영하는 회생기업 지원제도 수혜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을 수행한다. 나아가 연구개발(R&D) 신청 시 우대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협력한다.

정양호 KEIT 원장은 “우수기업 육성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공기관의 선도적인 역할이 강조하는만큼 정부 R&D 예산을 지원하는 KEIT와 금융을 지원하는 KAMCO의 협력은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협력을 통해 우수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 경영환경을 개선하고,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