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N드라이브` 모바일 앱 다운로드 1000만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N(대표 김상헌)은 네이버 클라우드 서비스 `N드라이브`의 모바일 앱이 누적 다운로드 1000만건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NHN은 N드라이브 모바일 앱의 핵심 기능이 사진을 안전하게 자동보관해주는 `자동 올리기` 기능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활용하면 스마트폰의 분실이나 고장 시에도 사진을 유실할 염려가 없다.

NHN은 N드라이브 앱 이용자 1300만명 중 절반이 `자동 올리기` 기능을 쓰고 있으며, 모바일 앱으로 업로드 되는 사진이 하루 평균 1000만장이 넘는다고 전했다. N드라이브에는 45억개의 이미지, 8억개의 문서 파일 등 약 64억개의 다양한 파일이 보관돼 있다.

김태웅 클라우드플랫폼개발랩 이사는 “모바일 장치에서 N드라이브에 저장되는 데이터가 급증함에 따라 이용자 디지털 자산을 좀 더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해야 한다는 책임감도 커졌다”며 “클라우드 기반 기술을 더욱 고도화하기 위한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NHN은 1000만 다운로드를 기념해 31일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친구에게 N드라이브 앱을 추천하면 매일 추첨해 100명에게 스타벅스 기프티콘을 제공한다. 5명 이상 추천하면 N드라이브 100GB 연간 이용권, 10명이상 추천하면 5만원 상당의 CJ외식상품권을 각각 추첨해 100명에게 선물한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