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복인 KT&G 대표이사,기업은행 ‘청년희망펀드’ 가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BK기업은행은 백복인 KT&G 대표를 비롯한 임원 51명이 서울 강남구 KT&G 서울본사에서 7000만원을 모아 기업은행 청년희망펀드 공익신탁에 가입했다고 20일 밝혔다. 왼쪽부터 조재영 KT&G 소통공감실장, 백복인 대표, 장정식 영업본부장.

<사진제공 IBK기업은행>
<<사진제공 IBK기업은행>>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