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SK텔레콤 “데이터 협력으로 사회적 가치 구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행정안전부-SK텔레콤 “데이터 협력으로 사회적 가치 구현”

정부가 보유한 공공 데이터와 T맵과 유동인구, 미세먼지 등 통신분야 빅데이터를 활용,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정부와 통신사가 손잡았다.

행정안전부와 SK텔레콤은 18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과 SK텔레콤은 T맵과 유동인구, 미세먼지 등 통신 데이터와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공공 데이터를 활용해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고 소셜 임팩트를 불러오는 분석과제를 공동으로 발굴·수행할 계획이다.

또 지자체에 SK텔레콤 데이터를 제공해 지역 특성에 맞는 빅데이터 분석에 활용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창출하는 한편,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도 민간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공공에서 빅데이터를 통한 사회적 가치 구현이 확산되고 있다”면서 “민간의 양질 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지방 분권 시대에 지역 격차를 해소하고 국민 누구나 고품질 행정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통신 기반 유동인구와 T맵, 미세먼지 데이터를 활용해 재난, 안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행정정보와 양질의 민간 데이터 간 협력이 우리 사회에 변화를 불러올 수 있는 '소셜 임팩트'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SK텔레콤 “데이터 협력으로 사회적 가치 구현”
행정안전부-SK텔레콤 “데이터 협력으로 사회적 가치 구현”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