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중국 우한에 마스크 4만장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한항공, 중국 우한에 마스크 4만장 지원

대한항공이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 긴급 구호품을 지원했다.

대한항공은 19일 베이징행 KE855편을 통해 중국 홍십자회에 KF94타입 마스크 4만장을 전달했다.

중국 홍십자회는 한국 적십자와 유사한 단체다. 마스크는 홍십자회를 통해 우한 지역 지정 병원으로 전달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마스크가 우한 지역 주민의 코로나19 예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적으로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한항공은 2018년 라오스 댐사고, 2017년 페루 홍수, 2016년 피지 사이클론, 2015년 네팔 지진 등 재난 현장에 구호품을 지원하고 구호물품 무상 수송을 진행했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