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품집 발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컴투스가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품집을 9일 발간했다.

컴투스는 우수한 역량을 갖춘 창작 인재 발굴과 지원을 위해 2018년부터 국내 유일 게임 스토리 공모전인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을 개최했다. 지난해 진행된 공모전에는 '원천 스토리' '게임 시나리오' 2개 부문에서 총 350여편이 응모했다. 2차에 걸친 엄정한 심사를 거쳐 대상 및 부문별 최우수상, 우수상 등 총 5개 수상작이 선정됐다.

컴투스는 수상한 아마추어 작가들을 응원하고 공모전 진행을 기념하기 위해 수상작품집을 발간해 오고 있다. 올해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품집은 대상작과 최우수상〃우수상작으로 나눠 총 2권 1세트 형태로 출간됐다.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품집은 비매품이다. 내·외부 관계자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컴투스는 지난해 공모전에서 대상 2000만원을 비롯해 최우수상, 우수상 수상자에게도 각각 500만원과 250만원 상금을 전달하고, 인턴십과 채용 특전 등 지원 기회를 제공했다.

컴투스 관계자는 “게임을 비롯한 문화 콘텐츠에서 스토리는 핵심적인 요소”라면서 “한국을 넘어 세계 시장에서 가치를 인정받는 스토리 창작을 지원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수상작품집 발간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