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앤지, 모빌리티 사업 진출… '실시간 차량 시승 예약 앱'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T서비스 기업 민앤지(대표 이현철)가 차량 시승 온라인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체 플랫폼 개발에 착수하면서 모빌리티 플랫폼 시장 진출을 알렸다.

앞서 민앤지는 SK텔레콤 모빌리티 사업단 티맵 서프라이즈 택시 서비스, 업무용 택시 운영 관련 협력관계를 구축한 바 있다.

자사 IT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통해 실시간으로 차량 시승 온라인 예약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연내 정식 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현재 제휴사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박찬종 상무는 “다양한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기획하고 운영해온 민앤지만의 강점을 살려 차별화된 모빌리티 플랫폼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