쎄미시스코, 2인승 경형 전기차 'EV Z' 사전 예약 실시

쎄미시스코는 2인승 경형(승용) 전기차 'EV Z(이브이 제타)'를 공개하고 이날부터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쎄미시스코, 2인승 경형 전기차 'EV Z' 사전 예약 실시

EV Z는 차체 크기가 길이 2.82m, 너비 1.52m, 높이 1.56m로 주차 면적 당 2대 주차가 가능하다. 주행 성능은 26㎾h 용량의 국산 배터리를 장착, 1회 충전으로 최대 250km까지 주행하고 최고 시속은 107km/h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EV Z에는 디지털 키 솔루션을 적용했다. 운전자는 스마트폰으로 차 문을 여닫고 시동을 걸어 주행할 수 있다. 스마트폰 어플만으로도 차량 이용 권한(디지털 키)을 넘길 수 있다.

EV Z는 차체 프레임은 모노코크 방식을 적용해 차체가 견고하고 외부 충격에 비교적 강하다. 또 에어백 장착을 비롯해 차체의 자세를 자동으로 잡아주는 ESC(Electronic Stability Control) 기능도 탑재했다.

이순종 쎄미시스코 대표는 “환경부 보조금과 지방자치단체별 추가 지원금을 받아 고객이 부담하는 비용은 1500만~1700만원 수준으로 초소형 전기차보다 100만~200만원 저렴하다”며 “현재 국토교통부의 안전인증 규칙 관련해 인증을 받고 있으며 환경부의 형식인증시험과 더불어 보조금 지급 대상 시험 등 인증 작업이 진행 된다”고 말했다.

EV Z의 사전 예약 판매는 1일부터 쎄미시스코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사전 예약 고객은 3M 차량용 공기청정기와 무선 조절기를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박태준기자 gaiu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