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이즈, 국내 최초 전자의무기록 인증 획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평화이즈 본사 전경
<평화이즈 본사 전경>

의료IT 전문기업 평화이즈는 국내 최초로 전자의무기록(EMR) 제품 인증을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1년 이상 시범사업 기간을 통해 평화이즈의 전자의무기록 시스템인 엔유(nU) 시스템이 기능성, 보안성, 상호운용성면에서 인증 기준을 모두 통과했다. 동시에 nU 시스템을 사용 중인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여의도성모병원, 의정부성모병원, 부천성모병원, 은평성모병원, 성빈센트병원도 함께 사용인증을 획득했다.

국내에서는 상급종합병원 규모에서 사용하는 EMR 시스템으로는 최초의 제품인증(인증유형 유형 lll)이다. 이는 가톨릭중앙의료원과 nU를 사용하는 각 기관이 국내 최고 수준의 의료데이터 품질을 유지·관리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평화이즈는 가톨릭중앙의료원을 비롯한 산하 병원들과 함께 통합 운영의 노하우를 살린 의료정보 관리 정책과 서비스 운영 방침을 유지하고 있다. 또 통합된 EMR 데이터에서 파생된 국내 최대 의료데이터를 기반으로 임상데이터웨어하우스(CDW)를 구축해 진료의 품질과 연구의 질을 높이는데 활용하고 있다.

최근 평화이즈는 의료분야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과제 사업자로 선정돼 상급종합병원이 보유한 건강검진결과 등을 활용해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는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마이데이터 플랫폼 기반 개인 의료·건강데이터를 활용한 맞춤형 홈케어 서비스는 각 의료기관의 데이터를 개인이 직접 앱을 통해 관리하며 유전자분석, 정신 건강·생활습관 관리 등 개인 맞춤형 홈케어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박상수 평화이즈 대표이사는 “이번 전자의무기록 인증 획득을 계기로 평화이즈와 가톨릭중앙의료원 및 산하 병원들은 4차 산업혁명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ABC(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분야에서 국내 의료 IT 시장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