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베스트 비대면 솔루션]인프라닉스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로 디지털 전환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20 베스트 비대면 솔루션]인프라닉스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로 디지털 전환 지원

인프라닉스(대표 송영선)가 정부 '비대면 바우처 지원사업' 네트워크·보안 솔루션 분야에 공급기업으로 선정돼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Systeer Cloud MSP)'를 제공한다.

인프라닉스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는 비대면 사회환경에 맞춰 클라우드로 전환을 고려하는 중소기업이 가상화 공간에서 소프트웨어(SW) 운영에 기본적으로 필요한 인프라 자원인 가상화 서버(VM)와 이를 구축·운영하는 매니지드(MSP, Managed Service Provider)를 제공한다.

인프라닉스는 2000년 7월 창업 이후 꾸준하게 정보 컴퓨팅 자원을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는데 필요한 프로세스를 진화시켰다. 관련 지식 데이터베이스를 축적하고 이를 기반으로 솔루션 개발과 서비스를 공급했다.

인프라닉스는 이미 구축해 놓은 시스티어 클라우드 MSP를 통해 다양한 사업 분야 공공, 기업 고객이 시스템 구축과 운영, 신규서비스 출시·이용량 급증에 탄력 대응하도록 지원한다. 고객 보안 요구사항을 더욱 강화한 지-클라우드(G-Cloud),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금융 클라우드 전용 플랫폼으로 안전하게 서버 자원을 구성, 운영하는 고급형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다양한 고객 요구에 맞춰 서비스를 24시간 365일 관리 운영체게를 기반으로 안정적 제공한다.

인프라닉스는 비대면 바우처 사업을 통해 클라우드 환경으로 전환을 희망하는 수요기업에 대해 가상화 서버와 운영을 함께 구성한 '가상화전산실 서비스' 형태로 기술과 노하우를 제공할 계획이다. 업종별로 특화된 SW 솔루션, 파트너와 협업을 통한 고객 맞춤형 전산실을 서비스로 제공한다.

코로나 이후 기업은 재택근무, 원격근무 등을 진행하면서 업무관리 SW, 전사자원관리(ERP), 제조실행시스템(MES) 교육, 고객관계관리(CRM), 이메일, 홈페이지 등 각종 업무용 SW를 가상화 공간에서 안정적으로 운영하려한다. 이때 클라우드 환경에서 안정적 운영을 돕는 시스티어 MSP 서비스를 채택하면 가상화된 공간에 자사 전산실을 구성할 수 있는 기본적인 VM과 매니지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인프라닉스는 최근에 공공분야에 적용되고 있는 개방형 개발환경 플랫폼인 파스-타(PaaS-TA)를 민간분야에서도 활용 가능하도록 자사 솔루션 'S PaaS-TA' 기반으로 시스카페(SysCafe)를 자체적으로 구축했다. 민간기업도 SW 개발환경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온라인 채널을 통한 교육과 서비스로 제공한다.

인프라닉스 관계자는 “시스티어 클라우드 MSP 서비스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사이버 위협정보 공유, 분석시스템인 C-TAS에 가입해 보안사항에 대해서도 철저히 관리하고 운영하는 서비스”라면서 “시스티어 클라우드 MSP 서비스를 통해서 다양한 업종 수요기업들에게 쉽고 합리적이며 효율적인 비대면 가상화전산실 구성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중소기업 디지털 변환과 비대면 환경에 따른 경영 유연성 확보와 비즈니스 혁신에 일조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자금 등 어려움으로 클라우드 전환에 쉽게 나서지 못했던 많은 중소기업, 스타트업이 이번 기회에 디지털 전환 기반을 다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2020 베스트 비대면 솔루션]인프라닉스 '시스티어 클라우드 서비스'로 디지털 전환 지원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