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양자 컴퓨터 제어 칩 '호스리지Ⅱ'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텔 호스릿지 2세대 제품이 탑재된 양자 컴퓨팅 시스템. <사진=인텔>
<인텔 호스릿지 2세대 제품이 탑재된 양자 컴퓨팅 시스템. <사진=인텔>>

인텔은 2세대 양자 컴퓨터 제어 칩 '호스리지Ⅱ'를 4일 '인텔랩스 데이' 행사에서 공개했다.

인텔의 첨단 기술 연구조직 인텔랩스는 이날 회사가 개발 중인 다양한 차세대 컴퓨팅 기술과 그간 성과를 공개했다.

이들이 개발한 호스리지Ⅱ는 양자 컴퓨터 제어용 장치 안에 내장되는 칩이다. 양자컴퓨터를 운영하기 위해 필요한 배선 문제 등을 해결하고 각종 기능을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인텔의 22나노미터(㎚) 핀펫 공정으로 생산된다.

호스리지Ⅱ는 양자 컴퓨팅의 최대 장애물 중 하나인 확장성도 개선했다. 지난해 공개한 1세대 호스 리지 컨트롤러에 기반한 호스리지Ⅱ로 양자 시스템을 편리하게 제어할 수 있다.

또 큐비트 상태를 조작하고 읽을 수 있는 기능과 다중 큐비트를 연결하는 게이트들을 제어하는 기능도 새롭게 추가됐다.

짐 클라크 인텔 컴포넌트 리서치 그룹 양자 하드웨어 부문 디렉터는 “인텔의 전문 지식을 종합한 호스 리지 II로 극저온 양자 제어 분야에서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며 "정확도 향상과 전력 소모 감소로 '체증' 없는 통합 양자 회로에 더욱 가까워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인텔랩스는 이날 행사에서 데이터센터용 집적 포토닉스 기술, 뉴로모픽 컴퓨팅 기술 등 차세대 컴퓨팅 기술을 발표했다.

강해령기자 k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