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모든 신용·체크카드 '항균카드'로 제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BK기업은행, 모든 신용·체크카드 '항균카드'로 제작

IBK기업은행(행장 윤종원)은 모든 신용·체크카드를 항균카드로 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항균카드는 카드 양면에 99.9% 항균 효과가 있는 필름을 코팅해 카드를 주고받는 과정에서 각종 세균과 바이러스 전파를 막아준다. 기업은행은 지난 8월과 10월에 DailyWith(데일리위드)카드와 무민체크카드를 항균카드로 출시한 바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면서 기존 카드도 항균카드로 발급을 원하는 고객이 많아 계획보다 서둘러 확대 적용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와 비슷한 계열인 사스 바이러스가 섬유재질인 지폐보다 플라스틱 재질인 카드에서 더 오래 생존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