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엠, 무선이어폰용 융합센서 SoC 사업 주관…"센서IC 사업 육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솔루엠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하는 무선이어폰(TWS)용 근접 및 헬스케어 융합센서 시스템온칩(SoC) 개발 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솔루엠은 2023년까지 3년 간 정부출연금 총 54억원을 지원받아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아주대병원과 함께 SoC를 개발할 계획이다. 이 SoC는 근접 인식, 심박수 측정, 체온 측정 기능 등을 제어하는 역할을 한다.

솔루엠, 무선이어폰용 융합센서 SoC 사업 주관…"센서IC 사업 육성"

솔루엠은 센서 반도체(IC) 사업을 신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회사는 지난해 센서 반도체 분야 연구개발(R&D) 조직을 신설해 역량을 강화해왔으며 오는 6월 초박형 근접센서 및 초소형 체온센서 IC 샘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솔루엠 관계자는 “자체 보유한 반도체 기술을 기반으로 센서 IC 사업을 새롭게 추진할 방침”이라며 “3년 내 3000억원 매출을 목표하고 있다”고 전했다.

윤건일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