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IBK기업은행, 금융DX 신사업 개발· 중소기업 지원 협력

구현모 KT 대표(왼쪽)와 윤종원 IBK기업은행 행장이 혁신기업 지원과 디지털 신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구현모 KT 대표(왼쪽)와 윤종원 IBK기업은행 행장이 혁신기업 지원과 디지털 신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가 IBK기업은행과 디지털전환(DX) 신기술 기반 신규 사업과 중소기업 지원 공동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DX 역량과 금융 역량을 바탕으로 △미래성장 산업·혁신기업 공동 발굴 투자 육성 △인공지능(AI)·빅데이터·클라우드 등 ABC 기술에 기반을 둔 신사업 발굴·개발 협력 △중소상공인 대상 디지털전환 및 금융지원 확대 등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KT는 딥러닝 기술로 가상의 은행원을 구현해 고객 안내·상담 등 업무를 수행하는 'AI 뱅커', 가상 공간에 은행 점포를 구축해 직원 교육과 마케팅 및 홍보에 활용하는 'IBK메타버스' 구축 등 고객에게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혁신적인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중소기업 관련 금융·통신데이터 수집·결합을 통해 신규서비스 발굴·개발 및 사업화 협력체계를 마련할 예정이다. IBK기업은행의 클라우드 도입 기술 지원 및 클라우드 전환 시범사업도 공동으로 추진해 장기적 관점의 DX 파트너십을 구축한다.

양사는 중소기업 지원과 관련해 디지털·자동화 분야 신산업에 진출한 유망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400억원 규모 펀드를 조성하고 투자도 추진할 계획이다.

구현모 KT 대표는 “IBK기업은행 금융 역량과 KT 디지털 기술 시너지를 통해 IBK기업은행 DX 및 중소기업 스마트화를 지원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겠다”며 “KT는 금융권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DX를 지원하고 협력하는 'DX 파트너' 선도 기업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