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바이오시스, 70㎛ 적색 마이크로 LED 양산…"소형화 난제 극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바이오시스, 70㎛ 적색 마이크로 LED 양산…"소형화 난제 극복"

서울바이오시스는 70마이크로미터(㎛) 크기 적색 마이크로 LED를 양산한다고 19일 밝혔다.

마이크로 LED는 100㎛ 이하 초소형 LED를 뜻한다. 적색 LED는 크기를 줄일수록 효율이 떨어져 소형화가 어려웠는데, 서울바이오시스는 업계 최소 수준인 70㎛까지 줄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성능을 강화해 외부 양자 효율(EQE: LED에서 방출된 광자의 개수를 주입한 전기 전하의 수로 나눈 비율)이 기존 제품 대비 1.5배 향상시켰다고 덧붙였다.

서울바이오시스 관계자는 “적색 LED는 작아질수록 효율 저하로 발광 자체가 어려웠는데, 난제를 극복했다”면서 “연내에는 30㎛ 제품을, 내년에는 10㎛ 적색 LED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바이오시스는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인 나카무라 슈지 교수가 이끄는 UCSB(University of California, Santa Barbara) 연구팀과 공동 개발했다. 회사는 UCSB 연구팀과 1㎛ 크기 청색, 녹색 마이크로 LED도 개발했다고 전했다. 서울바이오시스는 마이크로 LED로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서울바이오시스, 70㎛ 적색 마이크로 LED 양산…"소형화 난제 극복"

윤건일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