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크스톤·투디지트, '인공지능 신용평가 모델' 개발 제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권오형 윙크스톤파트너스 대표(왼쪽)와 박석준 투디지트 대표.<사진=윙크스톤파트너스>
<권오형 윙크스톤파트너스 대표(왼쪽)와 박석준 투디지트 대표.<사진=윙크스톤파트너스>>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 서비스 윙크스톤 운영사 윙크스톤파트너스(대표 권오형)는 핀테크 기업 투디지트(대표 박석준)와 '인공지능(AI) 신용평가 모델 고도화 공동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투디지트는 AI 기술력을 갖춘 핀테크 스타트업으로 금융 콘텐츠 분석에 특화된 '뉴스샐러드'를 운영하고 있다. 뉴스샐러드는 자연어처리 AI이 사람을 대신해 뉴스를 읽고, 필요한 뉴스만 연관된 정보와 함께 추천해주는 서비스다.

양사가 공동 개발 중인 AI 신용평가 모델은 사람이 일일이 확인하던 신용평가과정을 AI를 통해 빠르고 효율적으로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평가 시간을 단축해 인건비 절감은 물론, 사용자 수수료 부담까지 낮출 것으로 기대된다.

또 다양한 금융상품에 AI 기술을 적용, '리스크 관리' '신용평가' '대출자-투자자 매칭'에 이르기까지 확장해 기존 P2P금융의 문제점으로 지적됐던 연체율 문제와 수수료 문제를 해결해 내갈 방침이다.

권오형 윙크스톤파트너스 대표는 “투디트와 협력을 통해 기존 신용평가 시스템의 한계를 AI 기술로 한층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출자와 투자자 모두가 만족하는 온투업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형두기자 dud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