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리츠, 충북 금왕테크노밸리 내 물류센터 개발 투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왼쪽부터) 김기창 충북도의원, 신준화 한양증권 본부장, 조병옥 충북 음성군수, 강문현 글로벌포원 회장, 이시종 충북지사, 서철수 NH농협리츠운용 대표와 관계자가 지난 15일 충북도에서 열린 협약식 후 기념촬영했다. (사진=NH농협리츠운용)
<(사진 왼쪽부터) 김기창 충북도의원, 신준화 한양증권 본부장, 조병옥 충북 음성군수, 강문현 글로벌포원 회장, 이시종 충북지사, 서철수 NH농협리츠운용 대표와 관계자가 지난 15일 충북도에서 열린 협약식 후 기념촬영했다. (사진=NH농협리츠운용)>

NH농협리츠운용(대표 서철수)은 충북 음성 금왕테크노밸리 산업단지 내 복합물류센터 개발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NH농협리츠운용은 지난 9월 물류센터 개발 SPC인 금왕에프원을 글로벌포원, 한양증권과 합작 설립했다. 총 사업비는 1537억원이다. 산업단지 내 저온·상온창고를 모두 갖춘 연면적 3만5000평 최신 복합물류센터로 개발한다. 준공은 2024년 상반기이다.

금왕에프원은 이미 사전에 음성군과 입주계약을 완료하고 인허가를 획득했다. 지난 15일 NH농협리츠운용-충청북도-음성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개발 속도에 탄력이 붙을 예정이다.

NH농협리츠운용은 이번 물류센터 개발사업 공동시행과 자금조달을 담당한다. 향후 신축 물류센터의 우선매수권도 확보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