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가 국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갑니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5일 대국민 5G 서비스 접근성 향상을 위해 통신 3사와 함께 28㎓ 지하철 와이파이 백홀 실증결과 및 확대 계획을 발표하고 농어촌 5G공동이용 시범 상용화를 개시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왼쪽부터)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5G가 국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갑니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서울 여의도 루나미엘레에서 열린 '5G가 국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갑니다' 행사에서 지하철 와이파이 실증 현장과 화상통화를 하며 통신3사의 28㎓ 기반 와이파이 망 구성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오른쪽) 등 통신3사 대표들이 농어촌 5G 공동이용망 시범사용 현장연결 화면을 보고 있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오른쪽) 등 통신3사 대표들이 농어촌 5G 공동이용망 시범사용 현장연결 화면을 보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이 업무협약서에 서명 후 박수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이 업무협약서에 서명 후 박수치고 있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왼쪽부터)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 홍석준 국민의힘 의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왼쪽부터)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전경훈 삼성전자 사장, 홍석준 국민의힘 의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구현모 KT 대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기념촬영 후 이동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구현모 KT 대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기념촬영 후 이동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구현모 KT 대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기념촬영 후 이동하고 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왼쪽부터), 구현모 KT 대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기념촬영 후 이동하고 있다.>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