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3D TPS MOBA '오버프라임' 트레일러 공개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이 3D TPS 진지점령(MOBA) PC게임 '오버프라임(개발사 넷마블에프앤씨)' 트레일러 영상을 스팀 페이지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

오버프라임은 3인칭 슈팅과 MOBA 장르가 혼합된 PC게임으로 두 팀이 서로의 기지를 파괴하는 전략 액션게임이다. 2016년 에픽게임즈가 선보인 '파라곤'을 계승한다. 이용자는 캐리, 미드 레이너, 오프 레이너, 정글, 서포터 5개 특징을 가진 영웅 중 하나를 택해 5:5 전투 플레이를 하게 된다.

트레일러 영상은 시네마틱 효과를 위해 아나몰픽 스크린 사이즈로 제작됐다. 나레이션은 드라마 '왕좌의 게임'에 출연한 배우 '에드워드 도글리아니'가 맡았다.

넷마블은 지난 8월 이용자 초청 테스트를 진행, 개발자와 대결을 벌이며 게임성을 검증했다. 11월 스팀 페이지를 공식 오픈하며 출시 준비를 시작했다. 향후 선보일 얼리 액세스 버전에는 총 21종의 캐릭터가 등장하며, PC 버전 출시 이후 콘솔 버전도 선보일 예정이다.

넷마블, 3D TPS MOBA '오버프라임' 트레일러 공개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