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나비엔, 보일러 업계 최초 '보이는 ARS' 도입

경동나비엔은 보일러 업계 최초로 '보이는 ARS'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보이는 ARS는 고객이 콜센터에 접속할 때 ARS 음성안내와 동시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페이지가 스마트폰 화면에 자동 팝업되는 시스템이다.

경동나비엔 보이는 ARS 시스템 메인 화면
<경동나비엔 보이는 ARS 시스템 메인 화면>

스마트폰으로 AS 콜센터로 전화하면 음성 안내와 동시에 스마트폰 화면에 서비스 안내 화면이 자동 실행된다. 순간 놓치면 다시 듣기를 반복하는 등 불편함이 있던 기존 음성 ARS와 달리 즉각 서비스를 확인할 수 있어 문의 해결에 드는 시간을 줄여준다.

자동 팝업 메인 화면에는 여러 상담 채널과 기능이 모여있다. 청각장애인 등 음성 ARS 사용에 불편함이 있었던 고객도 사용 가능하다.

경동나비엔의 보이는 ARS는 별도 소프트웨어(SW) 설치없이 이용할 수 있다. △고장 해결 △사용법 안내 △제품 구입 △AS 신청 △서비스 조회·취소 △AI 간편 서비스 등 총 6가지 서비스를 지원한다. 화면에서 원하는 메뉴를 클릭하면 경동나비엔 공식 홈페이지 또는 공식 온라인 쇼핑몰 '나비엔 하우스'로 연결된다.

정용철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