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생활가전, 유럽 소비자 매체서 연이어 최고 평가

삼성전자는 냉장고 등 생활가전이 유럽 소비자 매체 평가에서 잇달아 최고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앤서니 버트 마케팅 담당(왼쪽부터), 지노 그로시 브랜드 마케팅 담당, 샘 오코너제품 매니지먼트 담당 등 삼성전자 영국법인 생활가전 담당자들이 최근 영국 런던에서 열린 위치 어워드 2022에 참석해 올해 최고의 대형가전 브랜드 어워드를 수상했다. [자료:삼성전자]
<앤서니 버트 마케팅 담당(왼쪽부터), 지노 그로시 브랜드 마케팅 담당, 샘 오코너제품 매니지먼트 담당 등 삼성전자 영국법인 생활가전 담당자들이 최근 영국 런던에서 열린 위치 어워드 2022에 참석해 올해 최고의 대형가전 브랜드 어워드를 수상했다. [자료: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영국 최고 권위 소비자연맹지 '위치(Which)'가 주관하는 '위치 어워드 2022'에서 '올해 최고의 대형가전 브랜드'로 선정됐다. 위치는 영국 소비자연맹지로 2007년부터 매년 전문가들의 평가와 소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자동차, IT(컴퓨터·모바일), 가전 등 총 11개 부문별로 뛰어난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인 브랜드를 선정해 올해 최고의 브랜드를 수여한다.

스웨덴과 덴마크 소비자 매체 평가에서는 삼성전자 냉장고가 1위로 선정됐다.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된 삼성 냉장고(RR40M7165WW)는 1도어 냉장 전용고이다. 1도어 냉장 전용고는 스웨덴과 덴마크에서 40% 이상을 차지하는 가장 대중적인 형태의 제품이다. 스웨덴 소비자 매체 '라드앤론'은 1도어 냉장 전용고 평가에서 47개 모델 중 삼성 냉장고에 80점을 부여하고 1위로 선정했다. 삼성 냉장고는 이 부문에서 2018년부터 5년 연속 최고의 자리를 지켰다.

덴마크 소비자 매체 '탱크(Taenk)'도 삼성 냉장고에 최고 점수인 79점을 부여하며 1위로 선정했다. 탱크는 이 제품이 거의 모든 항목에서 뛰어나다고 극찬하고 특히 에너지 소비 효율과 정온 기술, 냉장 성능에 높은 점수를 줬다. 1위에 선정된 삼성 냉장고는 냉기를 유지해 식재료를 더욱 신선하게 보관해 주는 '메탈쿨링', 강력한 냉기로 빠르게 온도를 낮춰 주는 '파워 쿨' 등 차별화된 기술이 적용됐다.

1도어 냉장고는 최근 국내에서도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해 삼성전자 1도어 냉장고 매출은 비스포크 냉장고가 처음 출시된 2019년 대비 4배 이상 성장했다.

삼성 1도어 냉장고(RR40M7165WW). [자료:삼성전자]
<삼성 1도어 냉장고(RR40M7165WW). [자료:삼성전자]>

이강협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유럽의 공신력 있는 소비자 매체 평가에서 연이어 최고 제품으로 선정되며 삼성 생활가전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함봉균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