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범농협 계열사·스타트업 매칭 'NH오픈비즈니스데이' 개최

지난 21일 NH농협은행 양재R&D센터에서 열린 NH오픈비즈니스데이 행사에 참석한 농협은행 임직원들과 우수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뒷줄 왼쪽부터 농협은행 R&D센터 김봉규 센터장,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이문락 단장, 농협은행 데이터부문·디지털플랫폼부문 이상래 부행장, 농협은행 DT전략부 최동하 부장.
<지난 21일 NH농협은행 양재R&D센터에서 열린 NH오픈비즈니스데이 행사에 참석한 농협은행 임직원들과 우수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뒷줄 왼쪽부터 농협은행 R&D센터 김봉규 센터장,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이문락 단장, 농협은행 데이터부문·디지털플랫폼부문 이상래 부행장, 농협은행 DT전략부 최동하 부장.>

NH농협은행(행장 권준학)은 스타트업 맞춤형 육성·협업 프로그램 NH디지털Challenge+(챌린지플러스)의 유망기업 발굴·지원을 확대하고 스타트업, 범농협 계열사, 파트너사간 혁신 테마 발굴과 비즈니스 매칭을 위한 'NH오픈비즈니스데이' 행사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농협은행을 포함한 금융계열사, 중앙회, 경제지주 등 다양한 농협계열사와 외부성장지원파트너, 협업파트너, 투자파트너, 스타트업 등 50여명 관계자가 참석했다.

범농협 협업 제안 심사를 거쳐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5개사(더대시, 제나, 씨앤에이아이, 메타텍스쳐, 그레이스케일)가 발표했다. 외부 오픈 이노베이션 사례, 동문기업(엘핀, 그레이드헬스체인)의 협업 성과를 공유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매칭 논의를 위한 네트워킹을 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