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판타지 소설 대작 '눈물의 마시는 새' 게임 제작 돌입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구출대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구출대>

크래프톤이 이영도 작가의 판타지 소설 '눈물의 마시는 새'(눈마새) 지식재산권(IP)을 기반으로 게임 개발에 나선다.

크래프톤은 눈마새 기반 신규 게임 프로젝트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티징 사이트를 오픈했다. 사이트에서는 게임 제작 의도와 방향을 공개하고, 원작 스토리와 캐릭터 비주얼 아트워크를 통해 세계관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케이건 드라카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케이건 드라카>

지난 2년간의 비주얼 기술개발을 통해 시각화된 이미지들도 티징 사이트를 통해 일부 공개했다. 주요 등장인물인 나가, 도깨비, 레콘, 인간 종족과 구출대, 두억시니 등 소설을 통해 이용자가 상상해왔던 캐릭터들의 구체화된 이미지를 만나볼 수 있다.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는 눈마새의 독창적인 판타지 세계관과 새로운 종족, 소설의 서사를 게임으로 재탄생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크래프톤은 눈마새를 글로벌 프랜차이즈 IP로 성장시키기 위한 첫 단계로 원작의 시각화 특히 공을 들였다. 비주얼 기술개발에는 스타워즈, 어벤저스 등 다양한 블록버스터 영화 초기 캐릭터 시각화에 참여한 콘셉트 아티스트 이안 맥케이그가 참여 중이다.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티나한
<언어나운스드 프로젝트 이미지 티나한>

신규 개발 인력 채용도 함께 진행한다. 다양한 창작의 경험에 관심이 있고, 게임 개발 및 전반적인 비즈니스 성장을 주도할 수 있는 글로벌 인재를 상시 모집할 계획이다.

눈마새는 한국 판타지 소설계 거장 이영도 작가가 집필해 20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소설이다. 동아시아 신화에 기반한 고유의 설정과 인물이 등장하는 것이 특징이다. 4개의 선민 종족인 인간, 레콘, 도깨비, 나가가 한 사건을 통해 얽히게 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