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계열사 역량 총동원 '2030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LG는 국내에서 계열사별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LG트윈스의 홈구장인 잠실야구장의 타석 뒤쪽에 있는 회전 광고판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LG가 응원합니다! 광고
<LG트윈스의 홈구장인 잠실야구장의 타석 뒤쪽에 있는 회전 광고판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LG가 응원합니다! 광고>

지난 8월부터 전국 LG전자 베스트샵 약 400곳과 LG유플러스 대리점 약 200곳에서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응원 영상을 송출하고 있다. 현수막과 배너, 제품 홍보물에도 응원 메시지를 넣어 매장을 찾는 고객에게 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알리고 있다.

LG생활건강도 9월부터 전국에 있는 마트 내에 위치한 판매 매장을 시작으로 10월에는 백화점, 면세점, 가맹로드샵 등 총 1250개 매장에서 전시물을 활용해 유치 지원 활동에 나서고 있다.

LG는 지난 7월부터 연말까지 관광객 출입이 많은 부산 김해국제공항 입구, 김포국제공항 청사 내 전광판, 인천국제공항철도(AREX) 차량 내부, 유동 인구가 많은 서울 파르나스호텔 앞 대형 옥외 광고물, 잠실야구장 내 LG트윈스 전광판 등 국내 주요 거점에 위치한 12개 전광판과 옥외 광고물에 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홍보 영상을 상영하고 있다.

정용철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