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E클래스 럭셔리 세단 '더 뉴 E-클래스' 다음달 출시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E클래스 고성능 럭셔리 세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를 다음달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는 11세대 풀체인지(완전변경) 모델이다. 메리세데스-벤츠 역사상 가장 많이 팔린 E클래스 모델 시리즈다. 벤츠는 8년 만에 완전 변경을 거쳐 국내에서 처음 공개할 예정이다.

신형 E-클래스는 3세대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벤츠가 2025년 선보일 차량용 운영체제(OS)의 선행 버전이 탑재된다. 이와 함께 사운드 시각화 기능이 포함된 새로운 액티브 앰비언트 라인트와 옵션 선택이 가능한 MBUX 슈퍼스크린이 새롭게 적용된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인테리어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인테리어

인공지능(AI) 기반 '루틴' 기능도 최초로 탑재된다. 자동차 스스로 운전자가 반복해 사용하는 편의 기능을 학습해 맞춤형 기능을 추천하는 서비스다. 이 외에도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게임, 오피스 애플리케이션 및 브라우저 등 서드파티 앱도 이용할 수 있다.

벤츠코리아는 자세한 라인업과 가격은 내년 1월 공개할 예정이다.
E클래스는 국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차량이다. 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10세대 E클래스는 2019년 국내 수입차 단일 모델 최초 10만 대 판매를 돌파했고 지난해 20만대를 넘겼다. 한국은 2018년부터 지금까지 전세계 벤츠 E클래스 세단 시장 중 1위 국가로 자리잡았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김지웅 기자 jw031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