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기업을 가다]메를로랩, 스마트조명으로 IoT시대 개척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명용 반도체 전문기업 메를로랩은 스마트조명으로 IoT시대를 앞당기고 있다.
<조명용 반도체 전문기업 메를로랩은 스마트조명으로 IoT시대를 앞당기고 있다.>

'스마트조명으로 사물인터넷(IoT) 시대 앞당긴다.'

조명용 반도체 전문기업 메를로랩(대표 신소봉)이 IoT 전문업체로 비상을 꿈꾸고 있다. 무기는 조명이다. 가전기기를 구동·제어할 수 있는 통신기능을 내장한 첨단제품이다.

이 조명은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인공지능(AI)스피커와 연동, 가전기기를 제어한다. AI스피커는 음성명령으로 교통·날씨 정보를 얻거나 음악재생을 할 수 있어 인기를 얻고 있다. 그러나 홈허브로서 뚜렷한 한계가 있다. 홈허브 역할을 하려면 조명, TV, 에어콘, 세탁기, 냉장고 등도 제어할 수 있어야 한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가정에서 사용하는 가전제품은 IoT 기능이 없다. 대부분 적외선(IR) 리모컨으로 전원을 켜고 기능을 선택한다. 따라서 AI스피커로 구동할 수 있는 가전제품을 구입해야 제대로 스마트홈이 구축된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메를로랩 스마트조명은 가전제품을 바꿀 필요없이 기존 가전제품을 IoT 제품으로 변신시켜준다. AI스피커가 일반 TV를 켜고 채널변경과 음량조절을 할 수 있도록 스마트전구가 게이트웨이 역할을 한다. AI스피커 명령을 받아들여 해당기능을 IR로 변환, IoT 기능이 없는 TV나 에어컨도 음성명령으로 구동할 수 있다. 일반 가정에서 이미 사용하는 제품을 스마트홈 기기처럼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혁신적 제품으로 평가된다.

메를로랩은 국내외 AI스피커 업체와 제휴해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IoT 기능이 없어도 리모컨 기능이 있다면 어떤 가전기기라도 음성명령으로 끄고 켤 수 있다. 이에 따라 기존 가전제품을 바꾸지 않고 IoT 기능을 사용할 수 있고 AI스피커도 생태계를 확장할 수 있다.

메를로랩은 스마트폰으로 색상과 밝기를 제어하는 발광다이오드(LED) 스마트조명으로 명성을 얻은 조명 및 조명용 반도체 전문기업이다. 특수 반도체칩을 독자 개발해 스마트조명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스마트조명에 들어가는 펌웨어 및 소프트웨어(SW)도 개발, 조명 관련 토털 솔루션을 제공한다.

메를로랩은 △방등 △거실등 △주방등 세 종류 스마트조명 '한샘팔렛조명'을 제조자개발생산(ODM)방식으로 출시해 호평을 얻고 있다. 이 조명은 직접 스위치가 있는 곳까지 이동하거나 리모컨을 찾지 않아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점등이나 밝기 제어가 가능하다.

전용 앱으로 볼륨을 조절하듯 게이지를 움직이는 방식으로 색 온도를 0~100%으로 조절할 수 있고 밝기도 0~100%로 설정 가능하다. 또 알람 및 타이머 기능과 보안등 기능을 갖춰 원하는 때에 조명이 작동할 수 있게 했다.

기존 조명에 들어가던 전원공급장치(SMPS)를 자체 개발한 조명용 구동IC로 대체해 불량률을 낮췄고 과전압·과열 보호 회로를 내장해 안전성을 높였다. 기존 SMPS는 전원공급장치 부피로 인한 디자인 제약뿐 아니라 순간적으로 증가한 과도전류로 인한 잦은 파손, 완전히 꺼지지 않는 잔상 문제, 과열로 인한 화재 문제 등이 있다. 메를로랩이 설계한 IC는 이런 문제를 해결했고 5년내 제품 하자 발생시 100% 교환조치, 10년 LED 수명 품질보증을 할 정도로 품질보증을 하고 있다.

기존 조명소켓에 설치해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전구도 인기를 얻고 있다. 스마트조명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유무선 제어시스템 설치가 필요해 별도 비용이 들어가지만 스마트전구는 기존 조명소켓과 결합해 간단하게 설치, 이용할 수 있다. 앱으로 점등이나 밝기 조절 외에 알람, 타이머, 외출 기능을 설정할 수 있다. 기상시에는 사용자에게 최적화한 밝기로 자동으로 점등이 이뤄지도록 할 수 있다.

메를로랩은 스마트공장등도 출시할 계획이다. 스마트공장등은 대규모 자체 개발한 메쉬네트워크 기술을 적용해 대규모 네트워크를 구성하는데 용이하고 스마트폰으로 쉽게 제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개별·그룹제어를 통해 밝기를 제어해 에너지절감 효과가 뛰어나 국내 많은 공장에서 대대적 설치가 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인터뷰>최원재 부사장

“AI스피커업체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AI스피커 생태계 확장에 핵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최원재 메를로랩 부사장은 AI스피커 시장경쟁이 치열해지면서 메를로랩에 제휴 제의가 늘어나고 있다며 제품기획과 개발 여유가 없을 정도로 회사가 풀가동되고 있다고 말했다. 기존 가전제품과 연동이 AI스피커 성공요인인 만큼 이를 가능케하는 메를로랩 스마트전구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는 것이다.

최 부사장은 “자체적으로 집적회로(IC)를 개발, 비용을 낮추면서 밝기를 미세하게 조절할 수 있는 제품 출시가 가능했다”면서 “IC 개발 등을 통해 얻은 개발 노하우와 IoT를 결합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를로랩 스마트조명은 이미 한샘에 ODM 방식으로 공급하는 등 품질과 안정성을 인정받고 있다. 조광기로 밝기 제어가 가능한 T5 제품 및 60W급 8인치 다운라이트 등 기존 조명과 차별화된 일반 조명 제품도 다수 구비하고 있다.

최 부사장은 “건설업체와도 제휴해 비포마켓용 스마트조명 제품도 지속 개발하겠다”면서 “조명뿐 아니라 IoT 제품 개발에 많은 투자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