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시스터즈, 컴투스에 공동대표 보유 지분 일부 매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데브시스터즈는 이지훈, 김종흔 공동대표가 보유한 지분 일부를 컴투스에 매각했다고 6일 밝혔다.

처분 주식 수는 총 46만주로 금액은 주당 1만원이다. 이후 컴투스는 데브시스터즈 지분 9.37%를 보유하게 된다. 이지훈 공동대표는 20.61% 지분율로 변동 없이 최대주주 지위를 유지한다.

양사는 데브시스터즈가 설립 초기 컴투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하면서 관계를 이어왔다. 양사는 보유한 기술과 사업적 강점을 토대로 협력을 확대하고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유지해 나갈 방침이다.

데브시스터즈는 쿠키런 퍼즐과 쿠키런 RPG를 비롯해, 대규모 월드건설, 다중접속 소셜네트워크게임(SNG), 전략 대전, 패션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장르 신규 게임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있다.

데브시스터즈, 컴투스에 공동대표 보유 지분 일부 매각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