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크레이지아케이드비앤비 `홍콩 서비스`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넥슨(대표 권준모)은 ‘크레이지아케이드비엔비’의 홍콩 서비스를 23일 시작한다.

 크레이지아케이드비앤비의 홍콩 서비스는 한국을 시작으로 중국, 대만, 베트남, 일본에 이은 다섯 번째 해외진출이다. 홍콩 현지 협력 업체인 감마니아를 통해 ‘터뜨리기의 왕’이란 의미인 ‘빠오빠오왕(爆爆王)’으로 서비스된다.

 정영석 넥슨 본부장은 “문화나 경제적인 면에서 성향이 비슷한 대만에서의 흥행 성공에 힘입어 홍콩 서비스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게임은 대만에서 최고 동시접속자수 7만을 넘기는 등 지속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장동준기자 djj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