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가 손안으로`...공식 앱 론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청와대가 손안으로`...공식 앱 론칭

 청와대 관련 소식과 정보를 손 안에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청와대는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본격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청와대 공식 앱은 애플 앱스토어와 안드로이드 마켓에 등록됐으며,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대통령과 청와대 관련 소식을 접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용자들은 앱을 통해 청와대 최신 뉴스와 온라인 브리핑을 확인할 수 있으며, 포털사이트와 연계한 ‘청와대’ 키워드 검색 서비스가 제공된다. 또 대통령 행사나 청와대 사진, ‘대통령이 떴다’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 자료를 이용할 수 있고, 청와대 어린이신문 ‘푸른누리’도 구독할 수 있다. 특히 미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등 청와대가 운영하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연동해 열린 정보를 손쉽게 공유하도록 설계됐다.

 이와 함께 생활에서의 편의를 위해 청와대 관람정보와 사랑채 안내, 그리고 주변 맛집 정보도 제공해 청와대를 비롯한 인근지역 관광에도 도움이 되도록 했다. 청와대는 추후 업그레이드를 통해 ‘새소식 알림 기능’ 등을 추가할 계획이다.

 청와대는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 입장에서 설계됐으며 청와대 소식을 국민에게 직접 전하고, 쉽게 공유함으로써 청와대와 국민의 거리를 더욱 좁혀나가는데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kr

`청와대가 손안으로`...공식 앱 론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