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센트, 5만개 회사 참가하는 `2016 텐센트 글로벌 스타트업 대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텐센트가 `2016 텐센트 글로벌 스타트업 대회(Tencent Global Start-up Competition)`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베이징·상하이·광저우·선전 등 중국 4개 지역을 비롯해 한국·미국·인도 등에서 열리며, 세계 5만개 이상 스타트업이 참가한다.

텐센트 글로벌 스타트업 대회는 창업가들이 프로젝트와 비즈니스 계획을 발표하는 자리다.

이번 대회에 텐센트, 소프트웨어 커뮤니티인 하이난 텐센트 에코 빌리지, 중국 내 유수 벤처캐피탈 기업이 2억위안(한화 약 344억원) 규모 투자금을 후원한다. 중국 최대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네트워크 텐센트 이노베이션 스페이스가 지원한다.

금융, 전자상거래, 의료, 엔터테인먼트 IP(지적재산), 콘텐츠, 소프트웨어, 교육, VR(가상현실) 등 최신 기술 트렌드를 대표하는 분야를 포괄적으로 다룬다.

우수 참가 기업은 톱 엔터테인먼트 스타와 함께 팀을 이뤄 미션을 수행한다. 유명 창업 컨설팅 전문가 지도를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텐센트
<텐센트>

한국 지역 대회는 텐센트와 모던 캐피탈이 공동 주최한다. 7월 말 한국 지역 결선이 열린다. 한국 지역에서 선발된 3개 팀은 중국에서 열리는 최종 결선에 참가할 자격이 주어진다.

최종 글로벌 챔피언으로 선정된 기업은 △2천500만 위안(한화 약 43억원) 상당 사무실 부지 △2천500만 위안(한화 약 43억원) 상당 유명 스타 홍보 프로모션 △5000만 위안(한화 약 86억 원) 상당 미디어 홍보 자원 등 총 1억 위안(한화 약 172억원) 규모 스타트업 운영에 필요한 지원을 받는다.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