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양인터, 이마트 단독 '트라피체 폰 데 카브'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금양인터, 이마트 단독 '트라피체 폰 데 카브' 출시

금양인터내셔날이 이마트 단독으로 '트라피체 폰 데 카브'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마트에서 야심차게 선보이는 '트라피체 폰 데 카브'는 아르헨티나 최상급 그란 레세르라 블랜딩 와인이다. 해발고도 900-1200m에 위치한 우꼬 밸리의 프리미엄 빈야드 '알타미라'에서 자란 25년산 올드바인에서 생산된 2가지 말벡 원액을 블랜딩해 만들었다.

'트라피체 폰 데 카브'는 프랑스산 오크통에서 18개월 간 숙성 후 12개월 간 추가 병 숙성을 진행해 잘 짜인 구조감과 복합미를 자랑한다. 오크 터치와 달콤한 과일향의 부케가 입 안에서 조화를 이루며 입 안 가득 느껴지는 부드러운 질감이 미각을 흥미롭게 한다.

이주현 유통 전문기자 jhjh13@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