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드론 영상·공간정보 관측통합시스템 구축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라북도가 드론 촬영 영상과 공간정보를 이용한 관측통합시스템을 구축한다.

도는 드론을 활용해 촬영한 최신 영상과 공간정보를 융·복합한 '드론관측 통합관리 시스템'을 구축해 행정 업무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공간정보산업협회·한국공간정보학회와 협력해 드론으로 취득한 영상 정보를 지적 재조사 및 측량 검사에 활용한다. 향후 문화·도시계획, 산불감시, 건설현장관리 등 다양한 업무 자료로도 이용할 예정이다. 최신 드론 영상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전북드론 영상정보 웹 사이트'도 구축한다.

도는 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추진중인 드론교육센터도 조기 설립할 수 있도록 행·재정 지원에 나선다. 전북지방환경청과 협력해 드론을 전주산업단지 인근 미세먼지 배출 사업장 굴뚝에 띄워 실시간으로 미세먼지 농도를 측정하는 시범사업도 확대할 방침이다.

전북지방환경청이 실시중인 미세먼지 농도 측정 드론 시범사업.
<전북지방환경청이 실시중인 미세먼지 농도 측정 드론 시범사업.>

전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