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즈스퀘어, 애플리케이션성능관리(APM) 솔루션 시장 본격 공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T인프라통합관리 솔루션 전문기업 브레인즈스퀘어(대표 강선근)는 올해부터 자사 솔루션 제니우스(Zenius)로 애플리케이션성능관리(APM) 시장을 본격 공략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제니우스는 IT인프라 통합관리시스템으로 기업이 보유한 서버, 네트워크, 데이터베이스, 전산 설비 등 다양한 IT 인프라 성능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고 모니터링하는 솔루션이다.

브레인즈스퀘어는 2018년 제니우스에 APM 모듈을 추가해 지난해 금융권, 대기업, 공공기관 등 10여곳 이상 다양한 레퍼런스에서 검증받았다. APM 모듈은 제니우스 단일 사용자인터페이스(UI)에서 다양한 IT인프라와 함께 애플리케이션 성능관리를 할 수 있어 편리하면서도 전문 APM 솔루션 수준 기능을 갖췄다. 룰 기반 실시간 장애감지와 통보기능을 제공하며 HTML5 기반 실시간 상황판과 토폴로지맵 등 직관적 UI를 제공한다.

장애 발생 시에는 스냅샷 기능을 통해 로데이터 기반으로 장애 상황을 그대로 재현해 동시접속자, 트랜잭션, 리소스 상황을 보다 정확하게 알 수 있다. 장애 설정과 통보도 다양한 방법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해 사용자 편의를 극대화했다.

강선근 브레인즈스퀘어 대표는 “지난해 모 공공기관에서 시행한 기술평가에서 제니우스가 APM 전문업체 솔루션과 함께 나란히 기술평가를 통과했다”면서 “이 같은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올해부터는 기존 고객의 윈백 수요에 대응하고 본격적으로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