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설 선물 인기세트는 건강기능식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마켓컬리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22일까지 설 선물세트 판매 현황을 분석한 결과 건강기능식품이 가장 많이 팔렸다고 23일 밝혔다.

홍삼 스틱 제품. <출처:마켓컬리 제공>
<홍삼 스틱 제품. <출처:마켓컬리 제공>>

설 선물세트 매출 1위는 홍삼 스틱 제품이었고, 2위는 눈 건강에 도움이 되는 루테인이었다.매출 상위 10위에 오른 제품 중 9개 제품이 홍삼과 유산균 등 건강기능식품이었다.

배송일을 특정 날짜로 지정해 받는 예약 배송 선물세트에서는 매출 상위 10개 제품 중 8개가 정육 상품으로 나타났다. 설 선물세트 매출 상위 10위권에 오른 제품의 평균 가격은 4만9000원대였고, 인기 예약배송 선물세트의 평균 가격은 이보다 2배 이상 높은 13만원대로 나타났다.

성현희기자 sungh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