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세종서 '전기버스 충전서비스 사업'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기버스 충전인프라.
<전기버스 충전인프라.>

한국전력은 세종시에 전기버스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충전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한전은 세종시 대평동에 있는 BRT 차고지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기 4기를 구축·운영하고, 세종도시교통공사는 전기버스를 도입·운행한다.

세종에 구축된 전기버스 충전기는 광주광역시·나주시에 이어 세 번째 설치된 시설로, 한전은 향후 충전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전기버스 충전인프라는 대중교통 수단인 전기버스 안정적 운영을 위해 일반 전기차 충전기보다 높은 수준의 유지보수·관리가 필요하다.

이에 한전은 전국 8000기가 넘는 전기차 충전기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안정적 전기버스 운영여건을 조성할 방침이다.

한전 관계자는 “전기버스용 충전인프라는 초기 투자비용이 많이 들어 한전이 우선 투자를 통해 충전인프라를 구축, 운송사업자 비용 부담을 경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