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광주광역시 외국인투자유치 활성화 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4일 광주 광역시청에서 열린 광주경제자유구역 외국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진옥동 신한은행장(오른쪽)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가운데), 김선민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이 기념촬영했다.
<24일 광주 광역시청에서 열린 광주경제자유구역 외국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진옥동 신한은행장(오른쪽)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가운데), 김선민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이 기념촬영했다.>

신한은행은 광주광역시, 광주테크노파크와 광주시 외국인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신한은행, 광주광역시, 광주테크노파크는 광주광역시 4개 지역이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지역 내 경제활성화와 고용창출을 목적으로 글로벌 혁신역량을 갖춘 외국인투자기업 지원 및 외국인 투자유치 확대를 위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신한은행은 20개국 153개 글로벌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 중점 육성 산업분야 기업 광주광역시 유치활동에 협력한다. 외국인투자기업 대상 금융,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광주광역시는 지역 중점 산업 분야 해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투자환경 조성, 투자 인센티브 등 제반 행정서비스를 제공한다. 광주테크노파크는 지역 내 외국인투자기업 생산기반기술 인프라 활용 및 R&D 활동 등을 지원한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광주광역시 경제자유구역 내 투자유치를 활성화하는 의미 있는 협약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한은행은 공동 투자유치 IR 활동을 비롯, 외국인투자기업 한국 진출 전반에 거친 원스톱 금융 솔루션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